주문진항 해전

주문진항 해전

시기

1950년 7월 2일

장소

주문진항 앞바다

유엔

북한

지휘관

제시. D. 소웰

지휘관 불명

병력

경순양함 2척
호위함 1척

어뢰정 4척
건보트 2척
수송선 10척

피해

없음

어뢰정 3척 침몰

결과

유엔군의 승리

기타

유엔군과 북한 해군 사이에 벌어진 유일한 해전

1. 개요
2. 전투
3. 결과
4. 북한의 주장
5. 같이보기

1. 개요

1950년 7월 2일 강원도 강릉시 주문진읍 소재 주문진항 앞바다에서 UN 해군북한 해군 2어뢰정대의 어뢰정 등 다수 함선을 격침시킨 해전.

2. 전투

7월 2일 영국 해군경순양함 HMS 자메이카, 호위함 HMS 블랙 스완과 미 해군의 경순양함 USS 주노 총 3척으로 구성된 함대가 주문진항 앞바다를 항해 중이던 북한 해군 수송선과 북한 해군 제 2어뢰정대 소속 어뢰정 등 16척을 발견하였다. 북한 해군도 유엔군 함대를 발견하고 어뢰로 공격하려고 하였으나 유엔 해군이 포격으로 어뢰정 3척을 격침시키자 살아남은 함정들은 모두 도망쳤다. 이후 도망친 수송선들은 이 해전에 참가했던 USS 주노가 나중에 발견해서 모두 격침시킨다.

3. 결과

유엔군의 피해는 없었으며 북한 해군은 어뢰정 3척과 수송함 10척을 잃으면서 보급에 차질이 생겼다. 이 전투 이후 북한 해군 2어뢰정대는 아래에 후술할 주작으로 인해 근위 칭호를 수여받고 '근위 제 2어뢰정대'로 승격되었다.

4. 북한의 주장

한편 북한에서는 당연히 어뢰정으로 미 해군의 중순양함 USS 볼티모어(문화어 표기로는 발찌모르)[1] 함을 격침시켰다고 거짓 선전중이며, 그 중순양함을 격침시킨 북한 해군 2어뢰정대는 근위 칭호를 수여받고 근위대가 되었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당시 볼티모어 함을 격침시켰다고 조작된 제 2어뢰정대의 어뢰정이 현재 평양 박물관에 전시되어 있다. 북한의 선전이 왜 거짓인지는 볼티모어급 중순양함 항목 참조. 애초에 이 해전엔 볼티모어는 커녕 유엔군 중순양함이 참가조차 하지 않았다. 어뢰정의 승조원들이 발찌모르를 격침시켰다고 허위로 주장한 것을 북한이 그대로 받아들인 것이다. 이들은 해전 당일 아침 주문진항에서 자신들이 대승을 거두었다 주장하였기 때문에 주문진 출신들과 종북주의자들 중에서는 이 해전의 북한 해군의 주장을 그대로 믿고 침몰한 발찌모르를 찾으려는 이들이 있었다. 하이고 이 븅딱들아.

5. 같이보기


  1. [1] 김정은 집권 이후에는 볼티모라고도 부르는듯.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