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일관교

  상위 문서: 학교 관련 정보

中高一貫校

1. 개요
2. 현황
2.1. 일본
2.2. 한국
2.3. 북한
3. 기타

1. 개요

동북아시아에서 중학교고등학교를 통합하여 6년제로 운영하는 교육 시스템. 통칭 '일관제' 또는 '에스컬레이터식 학교'라고도 한다. 일본에서 많이 찾아볼 수 있고 한반도에서도 일제시대의 영향으로 좀 있었으나 현재는 한국, 북한 모두 이런 식으로 운영되는 학교는 없다.

한국의 경우 중학교 입시가 사실상 폐지[1]되었으며 비평준화 지역에서만 일부 연합고사를 치르는 고등학교 입시가 일부 남아 있다. 하지만 일본, 중국, 대만에서는 중학교 입시와 고등학교 입시를 거쳐 상급 학교로 진학해야 하며, 각 학교마다 학력 편차가 존재한다. 이 중 중학교, 고등학교의 6년을 통합하여 운영하는 학교를 중고일관교라고 한다.

2. 현황

2.1. 일본

와세다중학교 입학시험 고사장 풍경 동영상

중고일관제 학교를 운영하는 국가들을 대표한다 할 수 있다. 하지만 정책적으로 중고일관제를 밀어주는 건 아니고 한국과 똑같이 6-3-3-4 학제를 채택한다. 일제 시기에는 중고일관제를 공식적으로 시행한 적이 있지만 미군정 시기에 학제개혁으로 대부분의 중고일관교가 없어지고, 6-3-3-4 제도가 정착되었다[2]. 당연히 대부분의 학교도 소학교, 중학교, 고등학교가 따로따로 운영된다. 다만 아직까지도 중고일관제를 적용받는 학교가 한국에 비해 많고, 명문으로 알아주는 경우가 있다 보니 이 항목에 작성되어있을 뿐.

대부분의 중고일관제 학교는 사립학교[3]이며, 심한 곳은 소학교(초등학교)나 유치원부터 일관제로[4] 입학하는 학교도 있다[5]. 일관제 학교에 다니는 학생은 중간에 다른 학교로 진학하고 싶으면 그쪽 시험을 봐서 옮겨도 무방하며, 그렇지 않으면 같은 학원의 중등부에서 고등부로, 고등부에서 대학으로 진급하게 된다. 말 그대로 중학교 또는 고등학교 입시 중 딱 한 번만 제대로 붙으면 대학까지 자동진학되는 시스템이다[6]. 고등학교에서 대학으로 넘어갈 때 입시를 치르긴 하지만, 부속 고등학교 학생은 별도의 시험을 치르는데 어지간히 성적이 안 나오지 않는 이상 다 붙는다.

이런 일관제 명문 진학교 중 가장 유명한 곳은 역시 게이오기주쿠대학와세다대학, 이외 MARCH[7]간칸도리쓰[8] 등 명문 사립대 대부분이 부속 중고일관제 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황실 학교였던 가쿠슈인도 유치원부터 대학까지 일관교육을 하는 학교로 유명하다[9]. 본래 황족과 화족을 위한 관립학교였으나, 패전 후 사립학교로 전환되었으며 평민에게도 개방되었다. 그러나 말이 평민이지 꽤나 부유하고 지체 높은 집안의 자녀들이 많이 다닌다고 한다. 미션스쿨 중에도 일관제 학교들이 많은데, 특히 가톨릭계인 세이신 여학원미치코 황후가 졸업한 학교로 유명하다.

명문대의 다수가 사립대이고, 3불정책을 실시하는 한국에서는 절대로 이루어질 수 없는 시스템이다. 상대적으로 진학률이 낮으며 대부분 국립대학의 수준이 사립에 비해 넘사벽인 일본이기에 가능한 것. 하지만 일본에서도 가끔씩 형평성 논란이 벌어지며, 입시 과정의 극성이나 비리 등이 사회적 이슈가 되기도 한다. 한국에서 대학입시 외의 입시를 따로 준비하는 경우는 특목고 지망 중학생, 국제중을 노리는 소수의 초등학생 정도이지만 평준화가 안 된 일본은 일관제 유치원 입시부터 극성이다. 적어도 4:1 정도의 경쟁률을 각오해야 하며, 명문인 곳은 10:1 이상의 경쟁률을 자랑하기도 한다.

중고일관제 대학은 사립이기에 유지비가 적은 문과 중심으로 운영되고, 이과가 없거나 적다. 구 제국대학이나 국립대학에 비해 연구실적 등의 아웃풋이 부족하고 세계 대학 랭킹에서도 많이 밀리는 등, 상위권 이과 지망생이 진학할 만한 학교는 아니다. 그렇지만 중고일관제 고교에 지원하는 것이 수험에도 유리하고[10] 입학이 보장된 대학이 있다는 것이 보험이 되기에, 집안사정이 괜찮은 상위권 학생이면 예외없이 지원할 정도로 일관교의 인기가 높다.

또한 일관제 학교에 진학하는 대부분의 학생이 중산층 이상의 자녀이기 때문에, 인간관계를 만들기가 수월하게 된다는 장점도 있다. 이런 점은 곧 인맥 혹은 연줄로 이어지며 졸업 이후 정재계 진출에 도움이 된다. 게이오기주쿠대학의 부속고등학교인 게이오기주쿠 고등학교는 일본 모든 고등학교에서 현직 국회의원을 제일 많이 배출(20명)한 곳으로 알려져있다. 참고로 일본 최고 명문으로 불리우는 가이세이고교, 나다고교는 각각 9명, 3명을 배출했다. #

한편 중고일관교는 공립학교에 비해 수업료가 훨씬 비싸기 때문에, "끼리끼리 논다"는 비야낭이나 "학교가 장사한다"는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정치 지역구도 세습하는 일본의 현실상, 고위급 졸업생의 자제가 부속학교나 대학에 입학하기 수월한 것은 당연할테니, 중고일관교가 소위 '도련님 학교', '아가씨(오조사마) 학교'로 통하는 이유도 이 때문이다. 1999년부터는 문부과학성에서 국·공립 중고일관제 학교도 인가하여 운영하고 있다고 하지만, 혜택을 얻은 중산층 이하의 사례는 극소수에 불과할 것으로 보인다.

이 제도를 잘 모르는 사람들은 "중고일관교는 성적 좀 부족한 학생들이 돈으로 들어가는 학교 아닌가?" 하는 생각을 가지기도 한다. 그러나 중고일관교 중에는 도쿄대학, 교토대학 진학률이 30%가 넘는 곳도 있기에 실력이 떨어지는 학생을 무조건 진학시키는 것은 아니며[11], 중학교 시절에 실력이 부족하면 3학년 시절에 자퇴를 권유하기도 할 정도로 빡세게 운영되고 있다. 아울러 중고일관제를 택한 대학이라고 하더라도 입학생의 극히 일부만 일관교 출신이며, 대입 시 좋은 학과를 마음대로 선택하는 것도 불가능하다.

일본에서는 중고일관교 시스템에 대해 사회의 사교육에 대한 낭비를 막는 긍정적인 기능을 하고 있다고 보는 것이 일반적이다. 또한 비슷한 점수의 일반고 출신보다 일관교 출신이 대학 졸업 후 사회[12]에서 더 뛰어난 업적을 기록하고 있기 때문에 '실력은 없지만 뒷구멍으로 들어가는 놈들'이라는 나쁜 평가가 없다. 이들은 이미 중학교나 고등학교 때 실력을 입증하여 대학 입시를 중학교 때 미리 치르고 들어갔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중학교 수험에서 게이오-와세다, MARCH-간칸도리쓰 급의 부속고교는 입학 편차치가 최소 70 정도이다. 그 경쟁을 뚫고 합격할 실력이면, 대학 내부진학을 해도 이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중고일관교 체제의 목적 중 하나는 우수한 인재의 안정적인 공급이다. 현재 이 목적은 와세다대학이 가장 잘 이뤘다고 평가받고있다. 와세다대학에 가장 많은 입학생을 배출한 고등학교가 와세다고등학교이기 때문이다[13].

일본 창작물 등에서 등장 인물이 사립 중학교 혹은 고등학교를 목표로 한다면 거의 이런 중고일관교이다. 하지만 단역일 때는 어쩐지 대접이 매우 안 좋은데, 안경 쓴 공부벌레들이 공부만 하는 곳 아니면 쥐뿔도 없는 도련님들이 허세력을 대결하는 곳으로 나온다.

2.2. 한국

한국도 일제강점기부터 미군정 시기까지는 중고일관제를 시행(고등보통학교, 구제중학교)하였으며, 공식적으로 중·고교가 분리된건 1951년 이승만 정권때부터인데 당대에는 중학교와 고등학교를 따로 운영할 돈이 있기는 하겠느냐며 비판하는 의견이 많았으며, 60년대까지는 암암리에 구제 중학교에서 분리된 동일계통의 중학교-인문계 고등학교 진학시 특혜를 주는 경우가 많았고 66년~68년 중학교 입학생(69년~71년 고등학교 입학생)에 대해선 아예 이들 학교에 대한 중고일관제를 한시적으로 시행한 적##[14]이 있었으나, 69년 중학교 입학생부터는 중학무시험진학이 시행되면서 이런 모든 특전들이 폐지되었고 중·고교 분리가 확실히 정착하게 되었다.

또 고등학교와 전문학교의 일관제인 고등전문학교가 존재하여 1963년에서 1973년까지 입학생을 받은 적이 있으나, 이후 현재의 2년제 전문대학으로 모두 개편이 끝나 지금은 존재하지 않는다.

명칭은 ○○학원 중등부/고등부/대학[15], 또는 ○○대학 부속 중학교/고등학교.[16]

2.3. 북한

가장 대표적으로 중고일관교를 운영하는 국가 2였으나 2013년에 교육개혁을 거치면서 남한과 비슷한 학제를 갖추게 되었다.

10년제 학제를 채택한 소련에서도 중학교와 고등학교를 나눠서 다니는것이 좀 더 일반적이었는데 북한에서 자금문제때문인지 중학교와 고등학교 과정이 통합되어 운영되어왔다. 북한은 애초부터 중학교 과정과 고등학교 과정을 합해 중학교 6년을 다니게 한다. 이 고등중학교를 속칭 학원이라 부른다.

이 학원 중 북한에서 제일 유명한 학원이 바로 '만경대혁명학원'이다. 조선로동당 간부 임용과 김일성종합대학을 위시한 중앙대학(국립대학) 입학이 보장된다. 가장 잘 알려진 인물이 만경대혁명학원-김일성대 정치경제학부 출신 김정일. 일개 중고교 주제에 입학을 당에서 직접 관리하고 있다. 입학하려면 출신성분이 좋아야 하는 것은 물론(독립유공자, 혁명 유가족 등), 입학시험 본고사 성적이 우수해야 한다. 김정일이 쓴 논문을 읽어보면 항상 그런 것 같지는 않지만.

이외에도 직할시나 도 차원에서 운영하는 학원도 명문으로 이름이 높다.

다만 2010년대 들어서 학제를 개편하면서 초급중학교(중학교)와 고급중학교(고등학교)로 나누었기에(중국이 초중/고중으로 운영), 국가적 단위로 중고일관교를 운영한다는 것도 이제는 옛말이 되었다.

3. 기타

일본에서는 조총련계, 민단계 중고등학교의 대다수가 중고일관제로 운영되고 있으며, 중국에서도 조선족 계열 학교의 다수가 중고일관제이다.

한국에서는 농어촌(특히 도서지역) 학교나 일부 병설학교(설립 취지가 유사한 특수목적고등학교특성화중학교가 같이 있는 경우), 특수학교[17]에서는 초중고 과정 중 일부, 혹은 전부를 통합하여 학교를 운영할 수 있으나, 이는 단순한 조직의 통합일 뿐, 중고일관교와는 거리가 있다.[18]

재외국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해외 한국학교들 중에는 유치부에서 고등부까지 통합되어 있는 경우가 많다. 특히 중등부와 고등부의 경우 거의 구분을 두지 않는다. 예를들어 중학교 1학년 때 선생님의 수업을 고등학교 3학년 때까지 듣는 것이 가능하다. 예외로 베이징에 위치한 한국학교는 2012년부터 시험에 합격해야 고등부에 진학할 수 있다...지만, 불합격해도 방학에 보충수업만 들으면 그냥 진학시켜 준다(…)[19].


  1. [1] 예체능계 학교나 국제중학교 입시 등은 존재하지만, 절대 다수의 초등학생은 평준화된 중학교로 배정된다.
  2. [2] 한국에서 6-3-3-4 학제가 도입된 것은 미군정 시기이며, 완전히 정착된 시기는 이승만 정권 시기인 1951년이다.
  3. [3] 2010년 기준으로 설립자가 같은 병설형 중고일관교의 경우 공립학교가 69쌍, 사립학교가 203쌍으로 사립이 많다. 하지만 설립자가 달라도 서로 제휴하여 협력하는 연계형 중고일관교의 경우, 국·공립이 176쌍, 사립이 1쌍으로 연계형을 포함하면 국·공립 중고일관교의 수가 더 많다.
  4. [4] 실제로 일본은 이런 부분 때문에 일관제 유치원 혹은 소학교(초등학교) 입시에서도 대입만큼 경쟁이 치열해, 자기 자식이 유치원이나 소학교에 떨어진 게 부당하다고 부모가 소송하는 경우도 있다.
  5. [5] 이것을 '유소중고일관교'라고 부른다. 국립 중에서는 가나자와 대학과 히로시마 대학이 유소중일관교를 채택했다. 유치원 시절부터 잘 짜여진 교육을 받아야 교육의 효과가 높다는 이론에 기반해서 운영 중이다. 드라마 꽃보다 남자에서 나온 학교와 마리아님이 보고 계셔의 배경인 릴리안 여학원이 이런 식.
  6. [6] 다른 고등학교에서도 지정추천 쿼터제로 입학이 가능하지만, 한국에선 3불정책으로 인하여 이런 일이 일어날 수 없다.
  7. [7] 메이지, 아오야마가쿠인, 릿쿄, 주오, 호세이.
  8. [8] 간사이, 간세이가쿠인, 도시샤, 리쓰메이칸.
  9. [9] 중ㆍ고등학교 과정은 남학교와 여학교로 나뉘고, 대학은 가쿠슈인 대학(남녀공학)과 가쿠슈인 여대가 있다.
  10. [10] 일부 비일관 명문고를 제외하면, 일관고와 비일관고의 학습 분위기는 하늘과 땅의 차이가 있다.
  11. [11] 웬만한 사립대학의 일관고교의 편차치는 상당히 높다. 게이오기주쿠대학 부속고교인 게이오기주쿠 고등학교, 게이오기주쿠 시키 고등학교, 게이오기주쿠 쇼난 후지사와 고등부, 게이오기주쿠 여자고등학교는 모두 편차치 75 정도라는 평가가 대부분이고, 와세다대학 부속고교인 와세다대학 혼죠고등학원, 와세다실업학교 고등부, 와세다대학 고등학원도 편차치 75 정도라는 평가이며, 그 밑인 MARCH-칸칸도리츠의 부속고교도 대부분 70 전후의 편차치를 가진다. 편차치 70 정도면 이 학교에서 평균만 해도 왠만하면 부속대학인 MARCH정도는 수험으로도 충분히 가고도 남는다.
  12. [12] 재계, 정계는 물론이거니와 심지어 학계에서도 일관교 출신이 더 괄목할 만한 업적을 기록하고 있다.
  13. [13] 2015년 입시에서 와세다고등학교가 248명을 와세다대학에 보냈고, 2번째로 많은 와세다 입학생을 배출한 고등학교는 188명을 와세다대학에 진학시켰다.
  14. [14] 동일계열 중학교 졸업생을 전원 진학시킨 후에도 결원이 있으면 타 중학교 출신 학생을 선발해 충원했기 때문에 완벽한 중고일관제는 아니며, 1951년 이후의 신설 고등학교와 실업계 고등학교는 출신교에 상관없이 전원 경쟁입시로 학생 선발.
  15. [15] 한국에서는 초중고 과정이 통합된 특수학교에서만 사용된다.
  16. [16] 한국에서도 대학 부속 중학교와 고등학교를 운영하기는 하지만 중고일관제와는 관계가 없다. 그냥 재단이 같을 뿐.
  17. [17] 보통 유치부, 초등부, 중등부, 고등부로 많이 부른다.
  18. [18] 실제로 학교알리미에 들어가면 XX중고등학교처럼 나오지 않고 과정에 따라 별개의 학교로 나와 있다. 다만, 특수학교의 경우 과정에 관계 없이 하나의 학교로 처리된다.
  19. [19] 해외의 한국학교들 대부분이 기부금과 학생들이 내는 학비로 운영되기 때문에 학생 1명이 빠지면 그만큼 운영에 차질이 온다. 위 북경한국국제학교는 빚이 100억원에 가깝다 카더라.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