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공(드라마)

KBS 2TV 수목 드라마

갈채

창공

가면속의 천사

1. 개요

KBS 2TV에서 1995년에 방영되었던 드라마로, 당시 최고의 인기를 달리던 김원준[1]공군사관학교 생도로 출연해 장교가 되어가는 과정을 그린 청춘드라마다.

전형적인 스토리는 한국판 탑건을 표방하며 따라가고 있지만 헐리우드 영화랑 비교하자면 스케일이나 뭐나 비견 할수는 없다.[2] 그냥 무대가 공군사관학교인 청춘물로 봐야할것이다. 후술할 많은 사건사고로 김원준의 인기를 갉아먹으며 화제속에 종영하였다. 김원준이 직접 부른 박진감 넘치는 오프닝곡이 유명하다. 링크

2. 출연진

김원준 : 공군사관학교 3학년 생도

류시원 : 공군사관학교 3학년 생도

나한일 : 공군사관학교 생도대 훈육관(대위), 비행훈련교관(소령)

나현희 : 공군사관학교 의무실 간호장교(중위, 대위)

이본 : 공군사관학교 도서관 사서

염정아 : 김원준의 이복여동생

한인수 : 공군사관학교장(중장)

등 다수

3. 줄거리

드라마 초~중반부에서는 공군사관학교 생도들의 생활상을 그리고 있다. 드라마 후반부터는 조종사로서 거듭나는 과정을 다룬다. 소위 임관 후 초등 비행훈련 과정에서 고난을 겪지만 무사히 훈련을 마치고 중등, 고등비행훈련까지 수료하며 꿈에 그리던 빨간 마후라를 목에 두르고 드라마는 막을 내리게 된다.

4. 여담

4.1. 사건사고로 얼룩진 드라마

사건사고가 많기로 유명했던 드라마 이기도 하다.방영 전 주요 출연자들 교체라는 잡음에 시달렸고, 담당 PD(문영진) 신상 문제(95년 1월 28일 배임수재 혐의로 구속), 출연진 중의 한 명인 류시원이 촬영 도중 갑작스런 교통사고로 구속(1995.2.6)되었던 것 등으로 물의를 산 데 이어 여러 차례의 간접광고로 방송위원회로부터 경고 조치를 받았다. 그래서 잘만 출연하던 김원준과 같은 방을 쓰던 룸메이트인 주연급 류시원이 고향에 있는 여자친구가 헤어지자고 잠시 휴가를 내어 사관학교에서 잠시 사라지는 스토리로 빠졌다.

게다가, 담당 PD 문영진씨가 여자 탤런트를 드라마에 출연시켜달라는 부탁과 함께 1000만원을 받은 혐의 때문에 드라마 방영 중이던 95년 6월 2일 배임수재 혐의로 불구속 기소되는 수모를 당했고 결국 기대 이하의 성적에 그쳤으며 연출자 문영진씨는 96년 교양국으로 좌천되는 수모를 겪었다.

아울러, <창공> 후속작인 가면속의 천사 담당 PD 이덕건씨는 자신의 연출작인 KBS 1TV 드라마 <인간극장-마이더스의 손> 촬영 당시 출연진 중에 속했던 탤런트 한 명의 매니저로부터 향응 등을 제공받은 혐의를 받아 95년 1월 28일 배임수재 혐의로 구속된 전과가 있었으며 그 이후 차기작으로 선택한 <가면 속의 천사>는 미스 캐스팅도 있었지만 복잡한 인간관계, 흡인력 없는 스토리 전개 등으로 시청자들에게 외면당했으며 결국 기대 이하의 성적에 그쳤고 담당 PD(이덕건)는 드라마가 끝난 뒤인 95년 8월 28일 서울지법에서 배임수재죄가 적용되어 벌금 200만원이 선고된 바 있었다.

사족으로, <가면 속의 천사> 담당 PD 이덕건씨가 차기작으로 선택한 드라마인 <폭풍 속으로>는 <가면 속의 천사>가 그랬던 것처럼 미스캐스팅도 있었지만 지나친 폭력장면으로 방송위원회로부터 경고를 받아 기대 이하의 성적에 그쳤는데 이 작품 출연진이었던 김명수 선우은숙 손종범은 <마이더스의 손> 출연진에 속했고 또 다른 조연인 한인수, 문수진은 <창공> 조연이었다.[3]

4.2. 기타

* 대우자동차, 쌍용자동차가 촬영에 협조하였다.

* 드라마 방영 후 파일럿을 꿈꾸며 공군사관학교에 지원하는 학생숫자가 증가하였다.

* 지금 드라마 같으면 상상할 수도 없는 음주운전 장면도 있다.- 흠좀무 심지어, 전투기 조종석에서 흡연하는 장면도 나온다.

* 그 당시에는 흔치 않았던 연상연하 커플을 다루고 있다.


  1. [1] 김원준은 병역면제 판정을 받았다.
  2. [2] 비행 전투신도 안나온다.
  3. [3] 김명수, 한인수 등은 '폭풍 속으로'의 담당 PD(이덕건)가 조연출로 참여한 드라마인 '달빛가족'의 담당 PD 이응진씨가 연출을 맡은 작품 중의 하나였던 '킬리만자로의 표범' 조연이었는데 '가면 속의 천사' '달빛가족' 등의 조연이었던 전양자가 이 작품 출연진에 속했으며 그 '킬리만자로의 표범'은 미스 캐스팅 등의 이유 탓인지 저조한 시청률로 기대 이하의 성적에 그쳤으며 김명수가 남자 주인공으로 나온 MBC 드라마 '숙희'는 '창공' '가면 속의 천사' 등과 경쟁했고 '마이더스의 손' 남자 주인공 연봉학 역으로 나온 이영후, 그의 아들 역을 맡았던 김명수는 MBC '별은 내 가슴에'(이영후) '폭풍 속으로'(김명수)에서 연기 대결을 펼쳤으며 선우은숙은 '마이더스의 손' 조연출이었던 어수선 PD가 조연출로 참여한 드라마 중의 하나인 KBS 2TV '가시나무 꽃'에서 연기자(선우은숙)-조연출자(어수선)로 호흡을 맞췄고 '마이더스의 손' 출연진에 속했던 이영후 강인덕은 '가시나무 꽃' 전작인 '해뜰날' 조연이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30.0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