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주

관악기

{{{#!folding [ 열기 / 닫기 ]

목관악기

플루트 · 피페 · 트라베르소 · 피콜로 · 오보에 · 코랑글레 · 오보에 다모레 · 두둑 · 클라리넷 · 피콜로클라리넷 · 베이스클라리넷 · 바순 · 콘트라바순 · 색소폰 · 리코더 · 백파이프 · 틴 휘슬 · 오카리나 · 대금 · 중금 · 태평소 · 소금· 피리(악기) · 대피리 · 저피리 · 퉁소 · 단소 · · 생황 · · 당적 · 봉소 · ·

금관악기

호른 · 트럼펫 · 트롬본 · 튜바 · 코넷 · 유포니움 · 플루겔혼 · 오피클라이드 · 나발

Free Reed

멜로디언 · 하모니카

타관악기

오르간(파이프오르간)

미분류

카주 · 마우스피스 · 윈드 컨트롤러

}}} ||

1. 개요
2. 상세
3. 영상
4. 기타

1. 개요

Kazoo

넓은 구멍 쪽에 입을 대고 성대가 울리도록 소리를 내며 불면 위의 막이 진동하여 특유의 소리로 변환되어 나오는 악기.

2. 상세

좋게 말하면 활기차고 익살스러운 소리가 나고 나쁘게 말하면 왠지 웃긴 소리가 난다.(...) 때문에 웅장하거나 비장한 음악을 연주했다가는 단번에 분위기를 깨먹을 수 있다. 좋은 예시[1] 예시2[2] 대신 노래를 잘 부르는 사람이 연주하면 클라리넷이나 색소폰 비슷한 소리를 들을 수 있다.

미국의 발명가인 워렌 허버트 프로스트가 1883년에 지금 형태로 개량, 발명했으나 아프리카에서 오래 전부터 비슷한 것이 있었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으며, 1840년에 독일인 발명가 테오도스 폰 클레가 앨라배마 베스트라고 하는 아프리카계 미국인이 연주하던 아프리카 악기 골라야를 토대로 비슷한 걸 만들어 연주했다는 기록도 있다.

3. 영상

연주 모습.

WIKIWIKISHOP에서 제공한 짤막한 특강.

4. 기타

  • 노래만 할 줄 안다면 꽤 불기 쉬운 악기라 버스킹에서도 자주 볼 수 있고 아이들 장난감이나 음악 치료용 악기로도 자주 쓰인다.
  • 가격도 꽤 싼지라 플라스틱으로 된 것은 3000~5000원대이고 금속으로 된 것은 10000~15000원 정도 한다.
  • 국내에서 이걸 자주 사용하는 대표적인 뮤지션으로는 김태춘이 있다
  • 국카스텐의 앨범 FRAME의 <소문>이라는 수록곡에서 사용된다.
  • Tsuko G.라고 주로 bgm을 카주아카펠라로 연주하는 유튜버가 있다. # 잘 들어보면 카주로 드럼소리도 낸다 <= 그거 드럼소리임(카주x)
  • 영미권에서는 카주를 광적으로 불어대는 'Kazoo Kid'라는 밈이 있다.

  1. [1] 뉴 단간론파 V3의 오프닝이다. 원곡하고 비교해보자.
  2. [2] 이건 어벤저스(...) 테마로, 갭이 엄청나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2.88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