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르보사우루스

{{{#!wiki style="margin-right:10px;margin-left:30px"

이 문서는 비로그인 사용자의 편집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자세한 사유는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타르보사우루스

Tarbosaurus bataar Maleev, 1955

분류

동물계

척삭동물문(Chordata)

미분류

석형류(Sauropsida)

용반목(Saurichia)

아목

수각아목(Theropoda)

상과

†티라노사우루스상과(Tyrannosauroidea)

†티라노사우루스과(Tyrannosauridae)

†타르보사우루스속(Tarbosaurus)

T. bataar(모식종)

갈리미무스를 사냥하는 타르보사우루스

크기 비교도

성체와 아성체 타르보사우루스

깃털을 단 모습으로 복원된 성체와 아성체 타르보사우루스

1. 개요
2. 대중 매체

1. 개요

백악기 후기에 살았던 아시아의 대형 수각류. 주청티란누스와 함께 아시아에서 발견된 육식공룡 가운데 가장 덩치가 컸다고 할 수 있다. 몸길이는 10~12m에 키는 3~4m, 몸무게는 3~5t 정도. 속명의 뜻은 '놀라게 하는 도마뱀.'

왼쪽이 타르보사우루스, 오른쪽이 티라노사우루스.

외형상 티라노사우루스와 닮아 보이지만 두개골에서 부터가 차이가 나는데 일단 티라노사우루스의 두개골과는 달리, 누골과 후두골의 폭이 좁으며 안와가 측면에 위치하고 있어서 양안 시각에 불리한 구조를 지닌다. 그래서 시각보다는 후각과 청각에 더 의존하였다고 한다.[1]

덧붙여 하악골에는 복수의 뼈가 단단히 융합이 된 상태인데 일부 고생물학자들의 가설에 따르면 이러한 구조가 티타노사우루스류 같은 중소형 용각류를 사냥하기 적합한 구조라고 한다.

타르보사우루스의 화석은 제2차 세계대전 이후인 1946년 몽골 고비사막에서 처음으로 발견되었다. 그러나 최초로 발견되었을 당시의 화석은 두개골과 척추 몆 개뿐이었으며 이후에도 수많은 화석표본들이 몽골에서 발굴되어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었고 심지어는 몽골뿐만 아니라 중국에서도 단편적인 화석잔해가 발견되어 몽골과 중국 등 동아시아 전 지역에서 광범위하게 서식했던 육식공룡이었다.

발견 당시에는 티라노사우루스와 상당히 유사한 점이 많았기 때문에 티라노사우루스 바타아르[2](Tyrannosaurus bataar)라는 학명을 받은 적이 있었다. 그러나 두개골의 폭 및 두개골을 이루는 뼈의 구조 차이와 앞다리의 비율 등을 토대로 다른 종으로 분류되었다. 그리고 타르보사우루스의 다른 동물이명으로 징기스칸이 있다.

원래는 바타아르종이 아니라 에프레모비종(T. efremovi)이 모식종이었는데 이제는 그 반대가 되어버렸고 에프레모비종은 없는 종이 되어버렸다. 이는 타르보사우루스 바타아르가 처음엔 티라노사우루스속의 한 종으로 분류되었었기 때문이다.

참고로 몽골에 살았긴 하지만 벨로키랍토르, 프로토케라톱스 같은 공룡들과 공존하지 않았다. 타르보사우루스가 살았던 환경은 사막이 아니라 습기가 많은 범람원과 하천이였기 때문. 그래서 타르보사우루스가 살았던 네메게트 분지만은 유독 사우롤로푸스, 타르키아, 갈리미무스, 테리지노사우루스, 오피스토코일리카우디아 같은 대형 공룡들이 많이 발견된다.

2. 대중 매체

멀리 북아메리카의 친척인 티라노사우루스가 엄청나게 많은 양의 대중매체에 등장할 정도로 공룡계의 슈퍼스타인 반면, 이 녀석은 등장이 적은 편이다.[3]

다큐멘터리에서의 첫 출연은 공룡대탐험 스핀오프 시리즈. 다만, 주인공은 아니었으며 주인공테리지노사우루스에게 싸다구를 맞는 등 역공을 당하고 사냥에 실패한다. 이후 The truth about killer Dinosaurs에도 출연.

한반도의 공룡에서는 주인공으로 활약하지만 여러모로 아쉬운 고증이 돋보였다. 특히 두개골은 오히려 쥬라기 공원 시리즈에 등장하는 티라노사우루스에 가까운 형태인데 현생 동물로 비유하자면 구름표범의 얼굴을 사자의 얼굴 모양과 유사하게 표현하는 우를 범한 셈이다. 극중에서는 주인공 점박이가 이 종으로 나오며 후반부에는 자기 새끼를 잡아먹은 테리지노사우루스와의 결투에서 승리하나 치명상을 입어 결국 죽는다. 이 다큐를 통해 대한민국에서의 인지도가 높아졌지만 이 공룡이 한반도에서 살았다는 오해가 퍼지는 문제점을 낳았다.

이후 개봉한 극장판인 점박이 : 한반도의 공룡 3D에서도 주인공으로 나오지만, 전작과는 달리 다큐멘터리가 아닌 애니메이션 리부트이기 때문에 세부적인 디자인이 수정된 디자인으로 재구성되었으며 아쉽게도 TV판보다도 미흡한 고증을 보여줬다. 그중에서 티라노사우루스랑 맞다이 뜨는 장면은 정말... 이후 후속작에서도 등장한다.

한반도의 공룡 TV판과 비슷한 시기에 방영한 공룡의 땅에서도 주인공으로 등장. 다만 복원은 이쪽이 더 정확하게 나왔다. 작중 성우는 배우 유해진.

소설 공룡전사 빈에도 나온다. 삽화를 보면 고증오류는 한반도의 공룡보다 더하다. 다만 이 책은 어디까지나 모든 공룡이 존재 시대 없이 살아가는 시대에 인간과 교감하고 사육받는 일종의 개나 소에 더 가까운 세계라는 일종의 SF소설이니 만큼 그냥 넘어가자.

대한민국의 여러 박물관에서 전시되고 있는 소위 '타르보사우루스 '은 사실 타르보사우루스의 알이 아니라 대형 오비랍토르류나 테리지노사우루스류의 알일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그도 그럴 것이 진짜 타르보사우루스의 알은 단 한 번도 발견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2013년 말부터 2013 화성국제공룡탐사 심포지엄 현장에 전시됐던 타르보사우루스와 타르키아의 골격 표본이 화성시청 중앙홀로 옮겨져 전시되고 있다. 사진 출처

듀랑고에서는 60짜리 만렙공룡으로 등장한다. 열대 타르보사우루스와 설원 타르보사우루스로 나뉘며.압도적인 체력과 공격력으로 레이드를 통해 잡아야 한다.


  1. [1] 다만, 이 그림은 타르보사우루스의 두개골이 너무 얇게 복원되었고 실제로는 주둥이는 티라노사우루스와 비슷하지만 뒷통수쪽으로 갈 수록 차이가 난다고 한다.
  2. [2] ‘바타르’는 몽골어로 전사를 뜻하는 말.
  3. [3] 다만 티라노사우루스가 워낙 압도적으로 많이 나와서 그렇지 타르보사우루스도 그럭저럭 대우가 좋은 편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4.8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