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민주당(2008년)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5px 10px; background-image: linear-gradient(to right, #006400, #006400)"

대한민국의 민주당계 정당}}}

대통합민주신당

통합민주당

민주당

국민참여당

민주당

평화민주당

통합민주당

영문 명칭

<colcolor=#000000>United Democratic Party (UDP)

약칭

민주당

통합한 정당

대통합민주신당, 민주당

창당일

2008년 2월 17일 (통합민주당)[1]

당명 변경일

2008년 7월 6일 (민주당)

해산일

2011년 12월 23일 (민주통합당으로 합당)

당 색

초록색 (#419639)

이념

자유주의, 사회자유주의, 중도개혁주의

공동대표

손학규, 박상천

원내대표

김효석

주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동6가

18대 국회 의석수

81석 / 299석

홈페이지

홈페이지

1. 개요
2. 성향
3. 역사
3.1. 합당 이전
3.2. 18대 총선
4. 당가
5. 역대 선거 결과
6. 관련 문서

1. 개요

2008년 2월 17일, 대통합민주신당민주당이 합당하여 만들어진 정당. 2008년 7월 6일 전당대회에서 민주당으로의 당명변경을 결정하였다.

2. 성향

"통합민주당은 강령과 정책비전을 통해 서민, 중산층, 사회적 약자를 위한 정책정당 실현과 민주 번영 통합 평화 환경을 5대 기본가치로 하는 정당을 자임". ‘더 많은 기회, 더 높은 책임, 더 넓은 배려’와 ‘소외계층의 보호' 주장.

3. 역사

3.1. 합당 이전

새천년민주당노무현 대통령을 배출한 이후 참여정부 결성 즈음에 당 내의 갈등으로 인해 새천년민주당에서 나온 의원들이 노무현 대통령의 당이라는 열린우리당을 창당해 분열되었고 대통령 탄핵 시도의 파국을 거쳐 17대 총선에서 열린우리당이 압승한다. 그러나 원내 다수당으로 거듭난 열린우리당은 그 이후 온갖 이합집산과 내부-외부 분열을 거듭한 끝에 대통합민주신당으로 다시 창당했고, 최고 파벌을 형성한 정동영17대 대선에 출마해 참패를 당한다.

또한 당시 새천년민주당이 당명을 바꾼 민주당에서는 이인제가 대선 후보로 나섰다가 더욱 처참한 지지를 기록했다.

17대 대선 때 무산되었던 합당 협상이 오간 끝에 결국 2008년 민주당대통합민주신당은 합당하여, '통합민주당'으로 거듭났다. 2003년 새천년민주당-열린우리당 분당 이후 약 4년 3개월 만에 복구된 셈.

3.2. 18대 총선

18대 총선에서는 전과기록이 있는 후보에게는 공천을 안 준다는 원칙을 세웠는데, 덕분에 도봉구 을의 설훈과 성북구 을의 신계륜, 중랑구 을의 이상수, 논산-계룡-금산의 안희정 등이 출마하지 못 하는 일이 생기고 만다. 이 중에서 설훈, 안희정은 공천결과에 승복했지만 이상수와 신계륜이 의도치 않게 팀킬을 해서 각각 한나라당 유정현, 김효재[2]에게 당선을 안기는 결과를 맞았다.

또한 당내 중진 험지차출론이 고개를 들어서 손학규 당 대표가 서울 종로에 출마해서 현직 의원인 한나라당 박진과 맞붙었고, 또한 정동영 전 대선후보는 서울 동작 을에 출마했다.[3] 본래 동작 을은 교총 회장 출신의 비례대표 이군현 의원이 공천을 받은 상황이었으나 정동영의 등판소식을 들은 한나라당에서는 울산 동구[4]의 거물인 정몽준을 출마시켜 맞불을 놓았다.[5][6][7]

한편 이인제는 논산-계룡-금산에 공천을 신청하였으나 공천에서 탈락했고 결국 무소속으로 출마하여 27.7%(...)를 득표하며 당선되었다. 그러나 민주당에 복당하지 않았고 자유선진당에 입당하였고 이후 이인제는 선진당 대표가 되어 새누리당과 선진당의 통합을 주도했고, 이후 계속해서 새누리당 - 자유한국당에 잔류한다.

청주시 전 지역구를 얻고[8] 충북에서 선전했으나 수도권의 뉴타운 바람 때문에 81석으로 참패했다.[9]

4. 당가

나가자 통합민주당!

나가자 통합민주당!

언제나 국민들과 함께

어디서나 국민들과 함께

희망의 깃발을 들어라

우리는 통합민주당이다

국민의 소중한 뜻으로

국민의 뜨거운 힘으로

승리의 깃발을 들어라

우리는 통합민주당이다

나가자 통합민주당

국민들의 믿음직한 사랑이 되어라

나가자 통합민주당

자랑스런 민주주의 당당하게 지켜라

나가자 통합민주당

살맛나는 대한민국 우리가 만들자

언제나 국민과 함께 가자 통합민주당

  • 총선을 앞두고 율동곡 형식의 당가를 만들었는데, 민주당(2008년) 때도 약간의 수정만 거쳐 그대로 사용되었고, 민주통합당 창당 이후에도 개사 후 그대로 사용하였다.

5. 역대 선거 결과

6. 관련 문서

  • 민주통합당 (이름이 비슷하나 민주통합당이 나중에 나온 정당이다.)

민주당계 정당

국민의 정부 ~ 참여정부 (1997 ~ 2007)

← 문민정부 이전

이명박 정부 이후 →

새정치국민회의

개혁국민정당

열린우리당

열린우리당

대통합민주신당

통합민주당

새천년민주당

중도개혁통합신당

중도통합민주당

새천년민주당

민주당

민주당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민주당(2008년) 문서의 r69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1. [1]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는 2월 18일에 등록하였다.
  2. [2] 이쪽은 단일화가 되어도 당선이 안됐다는 의견이 많다. 왜냐하면 통합민주당 + 신계륜의 득표 수를 합쳐도 김효재의 득표 수에 못미치기 때문.
  3. [3] 애초에는 동작구 을에는 통합민주당 현직 의원인 이계안이 있었으나 불출마를 선언한 상황이었다.
  4. [4] 현대중공업이 울산 동구에 있다. 정몽준은 현대중공업의 최대주주이자 1980년대에는 현대중공업 회장을 지낸 이력이 있었다.
  5. [5] 정몽준이 2002년 12월 18일 밤에 갑자기 노무현의 통수를 친 이유는 정동영 때문이었다는 설이 있다. 노무현이 합동연설하는 자리에서 다른 정치인은 안 올린다고 사전에 약속을 했건만 정동영과 추미애를 올렸고 결국 심기가 불편했던 정몽준이 갑자기 통수를 친 것이다. 물론 정동영 본인의 잘못이라고 보기에는 무리지만 여튼 껄끄러울 수밖에 없는 관계이다.
  6. [6] 참고로 정몽준의 원지역구인 울산 동구는 정몽준의 심복인 안효대가 차지했고 18~19대 재선을 했다. 허나 20대 총선에서는 떨어졌다.
  7. [7] 이군현은 고향인 통영시-고성군으로 내려가서 현역의원인 김명주의 지역구를 뺏어서(...) 출마했고 18~20대에 내리 3선을 했다. 특히 20대 총선에서는 워낙 이군현이 강했던지라 야당과 무소속에서 후보가 없었고 무투표 당선 되었으나, 선거비리로 2018년에 의원직을 잃으며 정치생명이 끝났다.
  8. [8] 남부3군은 자유선진당 이용희 의원이 5선에 성공했는데 이용희 의원이 자유선진당 소속이긴 해도 애초에 출신이 열린우리당이었다. 18대 국회의원 중에서 최고령 의원이었고 19대 총선을 앞두고서 원대복귀했다.
  9. [9] 지역구 전국+비례대표 포함해서 81석이다. 참고로 제20대 총선에서 당시 야권인 민주당계열이 더불어민주당-국민의당으로 분당이 됐음에도 불구하고 당시 더불어민주당이 수도권(서울특별시+인천광역시+경기도) 지역구만 82석을 차지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51.45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