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그맨

1. 설명
2. 작품 내에서의 모습

1. 설명

プラグマン / Plug Man

록맨 9의 8보스 일람

콘크리트맨

토네이도맨

스플래시우먼

플러그맨

주얼맨

호넷맨

마그마맨

갤럭시맨

록맨 9의 등장 보스. DRN[1].068

말 그대로 플러그 형태의 보스. 셀렉트 화면에서 보면 표정도 그렇고 동글동글한 얼굴도 그렇고 브라이트맨 혹은 다이나모맨과 닮았다... 그래서인지 스테이지 내에도 커다란 콘센트들이 배경으로 많이 보인다. 거기에 플러그맨이 꽂히면 어떻게 될까? 텔레비전 공정에서 텔레비전의 품질을 관리 감독하는 작업을 위해 만들어진 로봇으로 취미는 각종 가전제품 가게를 돌아다니는 것이고, 온갖 기계에 관해 매니악한 대화를 나누는 것을 좋아한다. 안전주의라서 매사에 안전을 추구하며 지나치게 현실적으로 생각하는 것이 문제라고 한다(...). 어째서인지 엔딩에서는 랏슈와 함께 심부름을 갔다오는 장면이 나왔다. 이나후네 케이지가 디자인했다고 한다.

2. 작품 내에서의 모습

2.1. 록맨 9

스테이지를 플레이하고 나면 사라지는 발판만 기억에 남는다고 할 정도로 이 스테이지에는 발판 코스가 많다. 끝났다 싶으면 또 나오고 또 나오고... 이런 종류의 스테이지를 싫어하는 사람들에게는 정말 골칫덩어리인 곳이다. 다행히도(?) 스테이지 배경 음악은 좋은 편.

그리고 일부 발판 코스는 발판이 두 개씩 나타났다 없어지는 등 히트맨 스테이지 발판 코스에 버금갈 정도로 난이도가 높다. 코스가 길기 때문에 발판이 나타나는 위치를 미리 봐 놓기도 어렵다. 몇 번 죽으면서 발판의 위치를 모두 외우거나, 자신이 없으면 랏슈 제트를 이용하는 수밖에 없다. 그래도 반복 플레이를 하다 보면 어떻게는 된다. 그나마 다행인 점은 히트맨 스테이지의 발판 코스와 달리 발판들이 등간격으로 나온다는 점.

스테이지 전체에 걸쳐 테리가 무한으로 나오는 파이프[2]가 많은데 이것들 역시 은근히 골칫거리. 자신 없으면 블랙홀 봄을 사용하여 파이프를 일시 봉쇄하거나 주얼 새터라이트를 펼쳐놓고 진행하면 된다. 혹은 한 화면에 나올 수 있는 테리는 3마리가 최대인 점을 이용하여 테리를 죽이지 않고 계속 끌고 가서 더 이상 나오지 않게 하는 꼼수도 있다.

이 파이프 앞에서 주얼 새터라이트를 펼쳐 놓고 1시간 이상 기다리면 나사를 최대치로 모으는 도전 과제를 쉽게(?) 클리어할 수 있다고 한다.

보스인 플러그맨은 점프하면서 플러그볼을 쏘거나 제자리에서 쏘는 패턴으로 공격한다. 이 플러그볼은 벽을 타고 올라가다가 천장에서 록맨 쪽으로 떨어지는데, 보기와 달리 맞으면 꽤나 아프다(5칸). 그리고 패턴도 일정치 않은 편이라 점프하며 쏠 것 같다가도 갑자기 제자리에서 쏘기도 하는 등 패턴화가 상당히 어려우며 보스룸의 막장 지형도 난이도 상승에 한 몫 하고 있다. 마그마맨과 함께 극강의 지형 보정을 받는 보스. 보스의 움직임을 따라가느라 바쁜데 보스가 쏘는 플러그볼도 신경써야 하고 천장에서 떨어지는 플러그볼도 피해야 하고 실수로 한 대 맞으면 5칸이 날아가는 등 (즉, 아무리 체력이 풀이라도 플러그볼 6방 맞으면 죽는다) 얼빵한 외모에 맞지 않는 강력함을 보여준다. 이 때문에 록버스터만으로 잡기에는 마그마맨과 더불어 최고 난이도의 보스. 그래도 마그마맨은 항상 점프하면서 마그마 바주카를 쏘고 마그마 바주카는 한 번 날아가면 끝이기 때문에 보스와 최대한 가까이 붙어 있으면 그나마 안전하다지만 플러그맨은 제자리에서도 쏘는데다 플러그볼이 오래 남아있기 때문에 안전지대라는 것이 없다. 그저 집중하는 것만이 살 길.

록맨 클래식 시리즈 모든 보스를 스테이지를 포함하여 퍼펙트로 클리어한 유튜버인 롬 미스릴의 난이도 평가에 의하면 록맨 9, 10 모든 8보스를 통틀어 가장 어려운 보스로 점수는 10점 만점에 8점이고 순위는 100명중 12위

약점은 주얼맨의 주얼 새터라이트. 이 주얼 새터라이트는 플러그볼 마저 튕겨내 버리기 때문에 보스의 패턴을 완벽히 봉쇄할 수 있다. 단, 주얼 새터라이트의 무기 에너지 소모량이 4칸인데 보스에게 맞췄을 때의 대미지도 4칸이므로 보스의 피격 무적 시간이 끝나는 타이밍에 잘 맞춰서 써야 한다.

획득 무기는 핑크 록맨 플러그볼. 바닥, 벽 심지어 천장까지 따라 빠르게 움직이는 전기볼을 떨어뜨린다. 록맨 3의 서치 스네이크의 강화판이라고 보면 될 듯.[3] 하지만 보스가 쓰던 것처럼 아래로 떨어지지는 않고 시간이 지나면 소멸한다.

땅이나 벽, 천장에 붙어 있는 적을 처리하는데 좋기는 한데, 전체적으로 록맨 9의 특수 무기들의 개성이 철철 넘쳐 흐르다보니 이 무기는 상대적으로 소외당하는 듯 하다(...) 토네이도맨의 약점으로 대미지는 적지만(3칸) 토네이도 블로우를 관통하며 없애버린다는 특징이 있다. 하지만 반드시 전기볼이 땅에 떨어져야만 앞으로 이동하며 점프한 상태에서 쏘면 무조건 아래로만 나간다는 것이 흠. 따라서 어딘가에 붙어 있지 않은 적(예를 들면 날아다니는 졸개)은 공격하는 것이 거의 불가능하며, 만약 토네이도맨 작정하고 공중에만 계속 떠 있다면 맞추기도 어렵다.[4]

최종 와일리 캡슐의 약점(역시 대미지 3칸)으로 중요하긴 한데 마찬가지로 맞추기가 상당히 까다롭다. 맞추기 위해서는 무조건 와일리 캡슐에 가까이 가야 하기 때문. 따라서 플러그볼만 믿기 보다는 와일리 캡슐이 멀리 있을 때는 호넷 체이서나 마그마 바주카로 공격하다가 가까이 갈 기회가 생겼을 때 플러그볼로 바꾸는 식으로 하는 것이다.


  1. [1] 닥터 라이트 넘버. 록맨 1과 마천가지로 8보스 모두 Dr. 라이트가 제작하였다.
  2. [2] 록맨 2클래시맨 스테이지에서도 볼 수 있었다.
  3. [3] 서치 스네이크는 벽을 타고 올라갈 수는 있지만 천장에 닿으면 소멸했었다.
  4. [4] 만약 떠 있는 위치가 천장과 근접해 있다면 맞기는 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