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콜로

관악기

{{{#!folding [ 열기 / 닫기 ]

목관악기

플루트 · 피페 · 트라베르소 · 피콜로 · 오보에 · 코랑글레 · 오보에 다모레 · 두둑 · 클라리넷 · 피콜로클라리넷 · 베이스클라리넷 · 바순 · 콘트라바순 · 색소폰 · 리코더 · 백파이프 · 틴 휘슬 · 오카리나 · 대금 · 중금 · 태평소 · 소금· 피리 · 퉁소 · 단소 · · 생황 · · 당적 · 봉소 · ·

금관악기

호른 · 트럼펫 · 트롬본 · 튜바 · 코넷 · 유포니움 · 플루겔혼 · 오피클라이드 · 나발

Free Reed

멜로디언 · 하모니카

타관악기

오르간(파이프오르간)

미분류

카주 · 마우스피스 · 윈드 컨트롤러

}}} ||

영어/프랑스어: Piccolo / Le Piccolo, 이탈리아어: L'ottavino, 독일어: Die Piccoloflöte (Das Piccolo).

▲ 존 필립 수자의 행진곡 "성조기여 영원하라"(Stars and Stripes Forever) 중에 등장하는 유명한 피콜로 솔로. 웨스트포인트 밴드에서 서로 다른 두 번의 연주를 한데 이어 만든 영상이다.

클라리넷의 고음역 확장판인 피콜로클라리넷이 나오기 전까지는 고음 목관악기의 최고 위치를 지니고 있던 악기다. 그리고 지금도 여전히 널리 상용되고 있는 중. 작다는 뜻의 어원처럼 크기도 모체가 된 플루트보다 훨씬 작고 아담한 사이즈고, 음역도 약 한 옥타브 정도 높다. 다만 플루트와는 다르게 기본적으로 최저음을 도(C) 음에 맞춘 악기만이 쓰인다.

주법도 플루트와 동일하므로, 숙련된 연주자는 별도의 연주법을 배우지 않아도 어렵지 않게 불 수 있다. 다만 악기 사이즈가 작은 만큼 마우스피스 구멍도 작고 금속 키도 다닥다닥 붙어있어서 어느 정도 적응기간이 필요하다 [1]. 좀 기교적인 악구가 많다 싶으면 따로 연습을 좀 해야 할 듯. 덧붙여 음역이 높기 때문에 오히려 제대로 조율하는게 (플루트에 비해) 힘들어서 연주자가 다른 파트의 소리를 잘 들어가며 맞춰야 한다.

몸체는 플루트처럼 금속만으로 제작한 것도 있고, 마우스피스 부분을 제외하고 흑단이나 자단 같은 나무나 에보나이트 등의 합성수지로 만든 것도 있다. 음역이 대단히 높고 날카로운 소리를 지닌 탓에, 관현악 파트가 큰 소리를 내도 잘 묻히지 않고 튀어나올 정도로 강렬한 인상을 준다.[2][3] 다만 너무 남용하면 오히려 듣는 사람도 연주하는 사람도 귀가 피곤해지므로 적절하게 사용해야 한다.

플루트를 소형화하다시피 한 악기의 특성상, 작아져서 음역대가 높아진 악기에 '피콜로'라는 이름을 붙이는 경우도 제법 보인다. 예를 들어 넥의 길이를 줄여 음역대를 높인 베이스 기타의 경우는 '피콜로 베이스', 스네어 드럼의 지름과 크기를 줄여서 높고 날카로운 소리가 나게 한 경우는 '피콜로 스네어', 피콜로 트럼펫, 위에 적힌 피콜로 클라리넷 등.

이것만 보면 일반적인 악기로 인식되었겠지만, 어떤 한 만화에 나오는 녹색 민달팽이의 인지도가 엄청나게 높은탓에 피콜로하면 그 만화를 떠올리게 되었으니.....

한 중학교 음악 시험 문제로 나왔다. 당연히 답은 5번이다.[4] 출제한 음악 선생님 드래곤볼 덕후이신듯 딱 봐도 모르는 놈들 호른 찍으라고 함정 파놨구만 만화 스쿨홀릭에서 패러디되었다. 보러가기


  1. [1] 구멍도 작고 음역도 높아 날숨을 좀 더 세밀하게 조절해야 한다고 한다.
  2. [2] 이런 이유 때문에 피콜로는 관현악단이나 취주악단 같은 대규모 합주 편성에서 보통 한 명만 불도록 하고 있다.
  3. [3] 물론 2대 이상을 편성한 곡가도 있다.
  4. [4] 호른은 금관악기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