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 표준 전동차

한국철도기술연구원 개발 전동차

한국형 표준 전동차

차세대전동차

국립과천과학관에 정태보존 되어 있었으나, 2019년 3월경에 순간이동 우주선이라는 이름의 전시물로 극심하게 훼손당했다.

제어방식

VVVF-IGBT
(IPM 2레벨 - 1C4M 제어)

조성량 수

4량(광주1, 대전1, 부산3)
6량(대구2, 공항철도, 서울9)
8량(인천1)

설계 최고속도

100 km/h

(공항철도 2000호대 전동차 120 km/h)

영업 최고속도

80 km/h

(공항철도 2000호대 전동차 110 km/h)

가속도

3.0 km/h/sec

감속도

3.5 km/h/sec

제동장치

전기지령 제동

신호설비

ATC/ATO

1. 개요
2. 오해
3. 도입 노선

1. 개요

한국철도기술연구원에서 제작하는 전동차 표준모델. 차츰 늘어가는 전동차 수요를 맞추고, 또 기술의 국산화를 위해서 1995년부터 설계에 들어가 1999년에 완성되어 2003년 이후로 도입되는 전국 각지의 도시철도 전동차량은 대부분 이 열차가 하고 있다. 차체는 알루미늄, 4량 편성에 선두부측면은 곡선부를 이루나 각지의 상황에 맞춰 개수한 모델들도 존재한다.

2. 오해

과천과학관에 전시된 시제차량은 개발 완료 후 서울 지하철 7호선에서 시운전을 했던 모델로 대형 전동차이나, 최초 납품된 광주 도시철도 1호선에 중형 전동차로 납품했기에 철도 동호인들에게 중형 전동차로 인식되고 있다.

그리고 공식적으로 한국형 표준 전동차라고 명명했음에도 불구하고, 어느 철도동호인에 의해 중간에 "중형"이라는 말이 슬며시 끼게 되면서 한동안 한국형 표준 "중형" 전동차 라는 와전된 표현으로 불렸고, 양산 이전에 서울도시철도공사 대형 전동차 규격으로 제작한 시제차 조차도 한국형 표준 "중형" 전동차 시제차라고 와전되기도 했는데, 공식적으로 한국형 표준 "중형" 전동차라고 문서상에서 언급한 사례는 거의 없다. 공식 발표에서도 한국형 표준 전동차로 발표했다. # 이 한국형 표준 전동차는 "중형"이 아니라 "대형"이다.

표준 전동차 모델은 대형과 중형 모두 존재한다. 양산 이전에 제작된 2종류의 시제차[1]는 대형만 존재.[2]

그 외에 양산 이전에 제작된 시제차중에 통근형 사양으로 제작된 시제차를 자세히 보면 어디선가 많이 본 듯한 것들이 보이는데, 서울 지하철 7, 8호선 2차분 전동차를 기반으로 만든건지는 몰라도 거기에 사용된 부품들이 많이 보인다. 냉방기, 대차, 내장부품 일부, 운전석, LED 표시기, 차체 외부의 출입문 표시등, 선두차의 기기배열은 물론이고, 차체 규격도 서울 지하철 7, 8호선 2차분 전동차와 거의 같다.

게다가 시제차가 영업운전한 노선도 서울 지하철 7호선이고, 시제차 제작 직전에 서울 지하철 6호선 609편성을 이용해 추진제어장치를 시험하기도 한걸로 봐서, 인천교통공사 1000호대 전동차 1차 도입분이나 서울교통공사 8000호대 전동차 2차 도입분을 기반으로 개발된 것으로 추정된다. 특히 전장품의 경우는 서울교통공사 6000호대 전동차에 들어간 미쓰비시 제품과 비교했을시 VVVF 인버터 박스 형상도 거의 흡사하고 구동음은 많이 달라도 전체적으로는 비슷한 제원과 특성을 보이며, 한국형 표준전동차에 사용된 VVVF 인버터 또한 IGBT 소자 만큼은 미쓰비시 제품을 썼다는 점에서도 실제로 많은 부분을 참고했다는 사실을 엿볼 수 있으며. 최초로 제작된 VVVF 인버터 프로토타입을 시험한 차량도 서울교통공사 6000호대 전동차의 609편성이었기 때문. 그 덕분에 일각에서는 한국형 표준전동차에 사용된 VVVF 인버터가 미쓰비시 2레벨 VVVF-IGBT 인버터의 데드카피 정도로 여기는 시선도 일부 존재한다.

3. 도입 노선

표준모델을 그대로 도입해 사용하는 곳은 광주 도시철도 1호선, 대전 도시철도 1호선, 부산 도시철도 3호선이다.

사정에 맞게 개수해서 사용하는 곳은 대구 도시철도 2호선[3], 인천 도시철도 1호선[4], 인천국제공항철도[5], 서울 지하철 9호선[6] 등이다.


  1. [1] 과천과학관에 전시된 롱시트 타입과 현대로템 창원공장에 존재하는 크로스시트 타입
  2. [2] 최근에 과천과학관에 전시된 시제차는, 완전히 원형을 잃고 '순간이동 우주선'이라는 전시물로 훼손당했다. 2101 기관차도 자체도색을 새로 입혔고, 새마을호 유선형 객차는 무도색으로 바뀐 상태.
  3. [3] 앞문 탈출구를 삭제하는 등 외관을 크게 변형시켰고 편성이 6량으로 증가하였다.
  4. [4] 외장재 교체: 알루미늄 → 스테인레스 스틸. 편성 증가: 4량 → 8량
  5. [5] 편성이 6량으로 증가하였다.
  6. [6] 다른 지역의 차량들과 다르게 전조등을 위쪽으로 올리는 등 외관을 크게 변형시켰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7.4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