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팬

타악기

{{{#!folding [ 열기 / 닫기 ]

체명악기

트라이앵글 · 핸드팬 · 심벌즈 · 캐스터네츠 · 탐탐/ · 실로폰 · 스틸팬 · 글로켄슈필 · 첼레스타 · 마림바 · 비브라폰 · 튜블러 벨 · 워터폰 · 카혼 · 피들스틱 · 핸드벨 · 엠비라 · 윈드차임 · 글라스하모니카 · 글라스하프 · 우드블록 · 템플블록 · 목어(목탁) · 클라베스 · 귀로 · 마라카스 · 레인스틱 · 셰이커 · 카우벨 · 아고고벨 · 클래퍼(슬랩스틱/채찍) · 꽹과리 · · 시스트럼

막명악기

팀파니 · 베이스드럼 · 스네어드럼 · 탬버린 · 톰톰 · 테너드럼 · 봉고 · 콩가 · 장구 · 소고 · 태고 · 사물북 · 소리북 · 츠즈미 · 젬베 · 다르부카 · 카시롤라 · 쿠이카

현명악기

피아노 · 심발롬 · 양금 · 클라비코드 · 하프시코드

기명악기

호루라기 · 경적 · 오르간(파이프오르간) · 윈드 머신

}}} ||

1. 소개
2. 역사
3. 재질

1. 소개

체명악기 핸드팬(Handpan)은 스위스에서 처음으로 발명된 악기 행(악기)(Hang)을 본 따 만들어진 악기들을 일컫는 말이다. 이 악기의 생김새는 UFO처럼 생겼고 우리나라에선 '솥뚜껑 처럼 생겼다'라는 말을 들었다. 타악적인 면과 선율적인 면을 갖고 있고 보통 각기 다른 음의 노트가 7~8개 있다. 손가락으로 부드럽게 쳐서 생긴 것과는 다르게 아름답고 몽환적인 소리를 낸다.

2. 역사

2000년도에 신생악기 행(Hang)은 스위스, 베른에서 처음 탄생하였다. 제작자인 펠릭스 로너(Felix Rohner)와 사비나 슈러(Sabina Schärer)는 30년 동안 스틸팬을 튜닝한 튜너들이었다.

새로운 악기가 탄생하자 스위스 근처 나라들과 미국 등 여러나라에서 이 악기를 따라 만들기 시작하였다.

그래서 이 UFO같이 생긴 악기를 전체적으로 정의할 새로운 단어가 필요했는데 그것이 바로 핸드팬(Handpan)이다.

이 단어는 2007년 미국 스틸팬 / 핸드팬 회사 판테온스틸(Pantheon Steel)의 카일 콕스(Kyle Cox)가 처음으로 언급하였다.

3. 재질

얇은 스테인리스 판이나 철판을 사용하고 망치로 때려 각각 노트의 음을 튜닝한다. 현재 여러 메이커들이 다양한 재질을 실험하고 있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