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이 문서는 토막글입니다.

이 문서는 토막글로 분류되는 450자 이하의 문서입니다. 기여자가 되어 좋은 글을 만듭시다. 이 틀을 적용할 문서의 최하단에 분류:토막글에서 알맞은 분류를 찾아 분류하시기 바랍니다. 알맞은 분류가 없거나 분류를 알 수 없으면 [[분류:토막글/미분류]]에 분류하시기 바랍니다.

1. 개요

'물이 끓는 온도'라고 알고 있고 대부분 그렇게 말하지만, 정확하게는 '1기압' 에서 물이 끓는 온도이다.[1][2] 처음에 섭씨가 정해질때 1기압에서 물이 끓는 온도를 100℃ 로 정의해 놓았기 때문에 정확하게 1기압이라면 "순수한" 물은 100℃에서 끓는다.[3]

  1. [1] 평소에는 별 중요하지 않기 때문에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
  2. [2] 해저 화산이 분출한다고 해서 엄청난 양의 수증기가 처음 마그마가 있는 부분부터 격렬하게 끓어 오르지 않는 이유이다. 심해에서는 100℃에도 물이 끓지 않고, 고산지방에서는 100℃가 되기 전에 끓는다.
  3. [3] 다른 물질이 녹아 들어가 있으면 끓는 점이 달라진다. 그렇기 때문에 라면을 끓일 때 라면스프를 먼저 넣어 끓는 점은 높이는 것이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