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족할 때

이 문서는 2% · 이프로 · 이프로 부족할 때(으)로 검색해도 들어올 수 있습니다.

1. 개요
2. 제품
3. 패키징
4. 광고
5. 기타

생각보다 사람들이 많이 착각하고 있는데 이온음료가 아니다!! ?!

1. 개요

롯데칠성음료에서 1999년 7월 출시한 미과즙 음료. 물처럼 투명한 색을 지니고 있는데 미과즙 음료의 공통 특징이다.

한국에서 최초로 판매된 미과즙 음료는 2%가 아니라 남양유업의 '니어워터'인데, 후발주자인 2%가 워낙 마케팅을 잘 해서 남양이 밀렸다.

2%는 '이프로'라고 읽는다. 표면에 숫자 2를 크게 강조하여 써놓았다. 몸의 수분이 2% 부족할 때 갈증을 채워주는 물과 같은 음료라는 뜻이라고 한다.보드카 맛도 최소 2% 부족한 것 같기도... 참고로 맛은 거의 맹물맛이다 ;;

맛이 2% 밖에 안난다

# 2% 부족할 때의 역사.정작 이 링크의 밑의 사람도 이온음료라고 착각하고 있다;;2004년 답변인건 덤

2. 제품

규격은 240ml 캔, 350ml 페트, 1.5L 페트 등 세 가지이다.

종류는 사과맛, 복숭아맛, 포도맛이 있는데 포도맛은 사과맛, 복숭아맛보다 흔하지 않다.

  • 복숭아
  • 사과
  • 포도
  • 레몬(단종)
  • 석류(단종)

  • 2% 부족할 때 하트비트(복숭아/자몽/요구르트)
이온음료는 아니고, 비타민과 미네랄을 함유한 기능성음료라고 한다. 맛은 그럭저럭 괜찮다. 입에 넣을땐 맹물맛이 나다가 삼키면 특유의 맛이 난다.

3. 패키징

2009년 패키징

2010년에는 리뉴얼을 하면서 캘리그라피를 제품 표면에 디자인했다.[1]

현재의 패키징.

4. 광고

유명 연예인들을 기용하여 현대인에게 감성적인 메시지를 전달하는 광고를 적극적으로 내보냈다. 이는 2000년대 초반 당시 크게 유행하여, 뭔가 약간 부족한 상황에서 "2% 부족하다"라는 말이 유행했고, 현재까지도 심심찮게 쓰이고 있다. 그 밖에 "날 물로 보지 마", "우리 그냥 사랑하게 해주세요!",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 등의 광고 카피들 역시 그대로 유행어가 되었다. 가수 유미가 부른 CM송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는 당대 여성들의 인기 애창곡 중 하나가 되었다.

전설이 된 첫번째 광고.

# 모든 CF 총집합.

5. 기타

  • 프랑스의 전설적인 축구선수이자 레알 마드리드 CF의 감독인 지네딘 지단이 매우 좋아했다고 한다. 2002 한일 월드컵 당시 한국에 체류하면서 이 음료수의 맛에 반했던 것인지, 한국에 있는 내내 이것만 마셨다고.
  • % 기호 때문인지 모바일이나 몇몇 브라우저로는 이 항목에 들어올 수 없다.


  1. [1] 이 당시에 1세대, 2세대 스마트폰이 막 보급될 당시라 기간 한정으로 컬러코드를 인쇄해서 붙여놓기도 했다. 컬러코드 스캔시 광고 영상을 볼 수 있었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