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47

{{{#!wiki style="margin-right:10px;margin-left:30px"

이 문서는 비로그인 사용자의 편집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자세한 사유는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별명이 시누크인 축구선수에 대한 내용은 김신욱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Boeing CH-47 Chinook

{{{#!wiki style="color:#315288"

{{{#!folding [ 보잉의 항공기 ]

민항기

-

협동체

광동체

쌍발기

B717 · B737 · B757

B767 · B777 · B787 · B797

3발기

B727

-

4발기

B707

B747 · B2707

군용기

전투기

P-26 · F-15SE

전자전기

EA-18G

폭격기

B-17 · B-29 · B-47 · B-52

수송기

C-135 · VC-137 · VC-25 · C-32 · C-40

조기경보기

E-3 · E-6 · E-8 · E-737 · E-767

공중급유기

KC-97 · KC-46 · KC-135 · KC-767

대잠초계기

P-8

ABL

YAL-1 · NHK-135

기타

X-32 · E-4 · YC-14

헬리콥터

군용

CH-46 · CH-47

보잉의 1954년 이전 주요 모델

B247 · B307 · B314 · B377

}}}}}}||

현대 중화민국 항공병기 둘러보기

{{{#!folding [ 펼치기 · 접기 ]

중화민국 국군 (1949~현재)
中華民國 國軍

회전익기

경헬기

500MD, OH-58D 카이오와 워리어, TH-67A 크릭, OH-6A 카유스육/R, TH-55A 오세이지육/R

다목적 헬기

EC225 슈퍼 퓨마, S-70C-1, S-70C-6 슈퍼 블루호크, H-5R, UH-1(BR/H) 휴이, UH-60M 블랙호크, UH-34D 촉토육/R

수송헬기

CH-47SD 치누크

공격헬기

AH-1W 슈퍼 코브라, AH-64E 가디언 아파치

대잠헬기

S-70C(M)-1/2 썬더호크

전투기

프롭

P-51 머스탱R

1세대

F-84G 썬더제트R, F-86(D/F) 세이버R, F-100A 슈퍼 세이버R

2세대

F-104(A/B/D/G/J/DJ) 스타파이터R, F-5(A/B) 프리덤 파이터R

3세대

F-5(E/F) 중정호

4세대 / 4.5세대

미라주 2000-5(EI/DI), F-CK-1(A/B/C/D) 경국호,
F-16(A/B) Block 20+ 파이팅 팔콘 , {F-16V Block 70 바이퍼}

폭격기

모스키토 FB.26R, B-24M 리버레이터R, PB4Y-2 프라이버티어R, B-25(C/D/J) 미첼R

수송기

C-130H 허큘리스, C-123K 프로바이더R, C-119(G/L) 플라잉 박스카R, C-47 스카이트레인R, C-46 코만도R

비행정

HU-16 알바트로스R

무인기

SUAV

홍작미-(1/2)형

UAV

예연 II육/해

지원기

조기경보기

E-2K 호크아이

해상초계기

P-3C 오라이언, S-2(A/E/G/T) 트래커R

전선통제기 / 연락기

O-1 버드 독육/R, L-5 센티넬R

정찰기

RF-16A, RF-5E, R-CH-1 중흥호R, RB-57(D/F) 캔버라R, RF-104R, RF-101A 부두R

훈련기

프롭

T-34 멘토, T-CH-1 중흥호R, T-28A 트로잔R, AT-11 칸산R AT-6 텍산R, PL-1(A/B육 · 공) 개수호

제트

{XT-5 람작}, AT-3 자강, T-38A 탈론R, TF-104GR, T-33 슈팅스타R

특수목적기

보잉 737-800, 포커 50, 비치크래프트 1900C, 보잉 727R, 보잉 720BR VC-118R VC-47R

※ 윗첨자R: 퇴역 기종
※ 윗첨자L: 임대 기종
취소선: 개발 또는 도입 취소 기종
※ {중괄호}: 도입 예정 기종
※ 윗첨자각군: 해당 군 운용, 별도 표기 없을 시 공군

}}}

현대 일본 자위대 항공병기 둘러보기

{{{#!folding [ 펼치기 · 접기 ]

일본 자위대 (1954~현재)
日本 自衛隊

회전익기

경헬기

TH-135, TH-480B, BK 117, OH-6(D/JR) 카유스, TH-55J 오세이지육/R, H-13 수육/해/R

다목적 헬기

EC225 슈퍼 퓨마, S-61AR, {UH-X}, OH-1 닌자, UH-60JA 블랙호크육/항, UH-1J 휴이, UH-1(B "히요도리"/H 휴이)R, H-19 칙소육/해/항/R

수송헬기

MV-22 오스프리, CH-47(J/JA) 치누크육/항, KV-107 "시라사기"육/해/항/R

공격헬기

AH-1S 코브라, AH-64DJ 아파치

대잠헬기

MCH-101 멀린, SH-60(J/K) 시호크, MH-53E 시 드래곤해/R, HSS-2(A/B) "치도리"해/R

전투기

1세대

F-86F "쿗코"R, F-86D "겟코"R

2세대

F-104(J/DJ) "에이코"R

3세대

미쓰비시 F-1R, F-4EJ · EJ 改 팬텀 II

4세대 / 4.5세대

F-15(J/DJ) 이글, F-15J 改 이글, F-2(A/B)

5세대

F-35A 라이트닝 II, {F-3}

수송기

C-130(H/R) 허큘리스, C-1A, C-2, YS-11, C-46D 코만도R

수상기/비행정

US-2, US-1A해/R, HU-16 알바트로스해/R

무인기

UAV

보잉 스캔이글, {RQ-4 글로벌 호크 Block 30(I)}

지원기

조기경보기

E-767, E-2C 호크아이, {E-2D}

해상초계기

P-1, P-3C 오라이언, P-2J 넵튠R, S2F-1 "아오타카"해/R

전선통제기 / 연락기

U-125A, U-4, U-36A, LR-2, LC-90R, LR-1육/R, 가와사키 KAL-2R

정찰기

RF-4(E/EJ), EP-3, EP-2JR, RF-86FR

공중급유기

KC-767J, {KC-46A}

전자전기

EC-1, YS-11(EA/EB)

훈련기

프롭

후지 T-7, 후지 T-5, 후지 T-3R, KM-2육/해/항/R, 비치크래프트 B65 "우미바토"R, LM-1 닛코R, T-6(D/F/G) 텍산

제트

가와사키 T-4, T-400, T-33A "와카타카"R, 미쓰비시 T-2R, 후지 T-1(A/B) "하츠카제"R, 뱀파이어 T.55X/R

특수목적기

보잉 747-400, 보잉 777-300ER, U-4, EC 225LP

※ 윗첨자R: 퇴역 기종
※ 윗첨자X: 연구 목적 도입 기종
취소선: 개발 또는 도입 취소 기종
※ {중괄호}: 도입 예정 기종
※ 윗첨자각 자위대: 해당 자위대 운용, 별도 표기 없을 시 항공자위대

}}}

현대 베트남 인민군 항공병기 둘러보기

{{{#!folding 【펼치기 · 접기】

베트남 인민군 (1944~현재)
Quân đội Nhân dân Việt Nam

회전익기

경헬기

AS350B3, Mi-1R

다목적 헬기

AS332L2, SA330J, Ka-32, Mi-17Sh, Mi-172, Mi-8(P/MT),
UH-1HC, Ka-25R, Mi-4R, EC225

수송헬기

CH-47A 치누크C/R, Mi-6R

공격헬기

Mi-24

전투기

1세대

MiG-17FR, MiG-19R, J-5R, J-6R

2세대

MiG-21(F-13/US/PFM/PFL)R, Su-7R

3세대

MiG-21(MF/bis)R, F-5(E/F) 타이거 IIC/R

4세대 /
4.5세대

Su-27(SK/UBK/PU), Su-30MK2V

공격기

Su-22(M3/UM3K//M4), A-37B 드래곤플라이C/R, A-1스카이레이더C/R

폭격기

IL-28R

수송기

C-295M, An-26, An-2TD, An-24R, Yak-40R, C-130C/R, C-123C/R, C-119C/R, C-47C/R, DHC-4C/R, IL-18R, IL-14R, Li-2R

비행정

Be-12R

무인기

SUAV

VT 패트롤, HS-6L, 오비터 2

지원기

해상초계기

C-212, DHC-6 트윈 오터, PZL M28B-1R 브리자

전선통제기
/연락기

Yak-30R, O-1 버드 독C/R, Ae.45R

정찰기

MiG-21bis/TR

훈련기

프롭

Yak-58, Yak-18R, T-28A 트로잔C/R, Z-226R

제트

L-39C, L-29R, MiG-21UMR, T-37 트윗C/R, MiG-15UTIR

※ 윗첨자R: 퇴역 기종
※ 윗첨자C: 노획 기종
※ 윗첨자각군: 해당 군 운용, 별도 표기 없을 시 공군

}}}||

항공 병기 둘러보기

{{{#!folding [ 펼치기 · 접기 ]

{{{#!folding [ 대전기 1914~1945 ]

1차 세계대전

연합군

동맹군

전간기

프랑스

2차 세계대전

미국

영국

나치 독일

일본 제국

이탈리아 왕국

소련

노르웨이

스웨덴

핀란드

덴마크

스위스

태국

프랑스

중화민국

체코슬로바키아

폴란드

}}}

{{{#!folding [ 냉전기 1945~1991 ]

냉전기 전체

소련

동독

-

-

}}}

{{{#!folding [ 근현대 1991~ ]

북미

미 공군

미 해군

캐나다

멕시코

서유럽

영국

프랑스

네덜란드

벨기에

중부유럽

독일

폴란드

체코

스위스

남유럽

이탈리아

스페인

포르투갈

그리스

북유럽

스웨덴

노르웨이

핀란드

덴마크

동유럽

러시아

우크라이나

동아시아

대한민국

중국

일본

중화민국

동남아시아

베트남

필리핀

태국

인도네시아

}}}

{{{#!folding [ 제트전투기의 계보 ]

미국

러시아

프랑스

유럽

아시아

}}}

}}} ||

미국 보잉 사가 제작한 탠덤로터[1] 수송 헬리콥터.

1. 제원
2. 개요
3. 기타
4. 바리에이션
5. 운용 국가
5.1. 국군 중고 기체 도입 논란
6. 문화공간(카페) 시누크
7. 대중문화

1. 제원

  • 아래의 사양은 CH-47F 기준이다.

Boeing CH-47 Chinook

제조사

Boeing Rotorcraft Systems

첫비행

1961년 9월 21일

배치

1962년

생산

1962년~현재

생산댓수

1,200기 (2012년 기준)

임무

수송, 구조, 탐색 및 침투

전장

동체 : 15.85 m (52 ft)
날개 포함 : 30.1 m (98 ft 10 in)

전폭

3.78 m (12 ft 5 in)

전고

5.7 m (18 ft 11 in)

메인 로터 지름

18.3 m (60 ft)

승무원

조종사 3명

회전면적

520 m² (5,600 ft²)

공허중량

11,148 kg (24,578 lb)

최대이륙중량

22,680 kg (50,000 lb)

수송능력

33명~55명의 중무장 병력 또는 10,886 kg (24,000 lb)의 물자

엔진

Lycoming T55-GA-714A 터보샤프트 엔진 x2기
(3,529 kW (4,733 shp) each)

순항속도

296 km/h

최대속도

315 km/h

항속거리

741 km (400 nmi)

페리항속거리

2,252 km (1,260 nmi)

전투행동반경

370 km (200)

실용상승고도

6,100 m (20,000 ft)

상승률

7.73 m/s (1,522 ft/min)

추중비

460 W/kg (0.28 hp/lb)

무장

3개 이상의 핀들마운트 장착 기관총(1정은 도어 램프에,2정은 어깨부분 창문에)
기본적으로 7.62 mm (0.308 인치) M240/FN MAG 기관총 장착

항전장비

Rockwell Collins Common Avionics Architecture System (CAAS)
(MH-47G/CH-47F)

2. 개요

별명은 치누크(단, 미 육군에서는 쉬누크라고 발음한다.). 치누크라는 이름은 북미 워싱턴 주 태평양 연안 지역 - 시애틀 아랫쪽에 살던 아메리카 원주민 부족인 치누크족에서 따왔다. 미 육군은 전통적으로 헬리콥터 명칭을 아메리카 원주민 부족의 이름에서 따온다(AH-64 아파치, AH-56 샤이엔, UH-1 이로쿼이, 그리고 엎어진 RAH-66 코만치 등.).[2] 다만 UH-60 '블랙호크' 처럼 예외도 꽤 많으니 100%라기에는 무리가 있다.[3]

1961년에 첫 비행을 하고 1962년부터 실전배치된 이 헬리콥터는 미 육군의 어느 헬리콥터보다도 생존성과 신뢰성이 우수하며, 오래되었지만 높은 신뢰성으로 애용되고 있다. 특히 아프간전에서 치누크 1대는 블랙 호크 5대의 역할을 하며 유용함을 증명했다. 게다가 워낙 잘 만든 헬리콥터라서 지금도 개량형이 계속 생산중이다. 고정익기에 C-130이 있다면 회전익기에는 바로 CH-47이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닌, 진정한 대를 이은 장수만세 군용기이다.

원래 버톨(Vertol)에서 탠덤로터 방식의 헬리콥터를 개발하고 있었는데, 보잉에서 미래의 가능성을 내다보고 회사를 통채로 인수합병했다.

미 육군은 1956년 후반에 CH-37 헬리콥터의 후계기를 공모하고,버톨은 모델 107이라는 설계안을 1957년에 미군에 제출한다. 미군은 이를 YHC-1A로 명명하고 시험 가동을 해봤는데, 강습용으로는 크고, 수송용으로는 너무 가볍다는 이유를 들어 탈락시킨다. 하지만 신형 강습 헬리콥터를 찾고 있던 미 해병대의 눈에 이 헬리콥터는 꽤 마음에 들었고, YCH-1A를 개량해서 1962년에 CH-46 씨 나이트(Sea Knight)라는 이름으로 채용되었다. 그리고 자기들이 퇴짜놓은 헬리콥터를 해병대가 잘 써먹는걸 본 미 육군은 생각을 바꿔서, CH-46 씨 나이트의 크기를 키운 YCH-1B형을 주문하고, 이를 CH-47 치누크(Chinook)로 채용한다. 씨 나이트와 치누크의 겉모양이 비슷한 것은 그런 이유에서이다.

둔중하게 보이며 실제로도 그렇지만, 대신 메인 로터 두 대의 힘이 온전히 비행에 투입되기에 힘이나 비행능력은 단일 메인로터 탑재기보다 우수하고 연료 탑재량도 많아 항속거리도 길어서 도입국가에서는 3군+해병대를 막론하고 중장비 수송용으로 애용하고 있다. 특히 베트남전에서는 그 특유의 탑재능력을 십분 발휘하여, 험지에 각종 물자는 물론 기존의 헬기로 수송이 곤란했던 야포까지 손쉽게 수송하여 그 능력을 입증했다.[4] 이때부터 미군은 치누크빠가 된다.(...)

주의할 점은 로터가 회전하고 있을 때 프런트 메인 로터가 있는 기수 쪽에는 절대로 접근 금지이다! 긴 로터가 앞으로 쏠려 있어, 뭣 모르고 기수 쪽에 가까이 가면 말 그대로 참수당할 수 있다.

대한민국 육군에서는 공병작업[5]이나 특전사의 강습/장비 강하용으로 사용하고 있다. 파생형도 다양해서, 단순한 개량형 이외에도 특수부대용의 E형과 이의 다운그레이드형인 LR(Long Range)형 같은 특별한 사양도 있다. 현재도 미국을 비롯한 다양한 나라에서 치누크를 운용하고 있다.

무기는 기본적으로 M60 7.62mm 다목적기관총 D형을 거치해서 사용하며, 사양에 따라 M2와 미니건 등 다른 무기를 장착할 수도 있는 모양이다. 당연하지만 어느 정도의 방어와 하강하는 병력을 엄호하기 위한 무기이다. 원래 MK-19 유탄 기관총을 장착하려고 했었지만 치누크는 로터로부터의 풍압이 너무 강해서 유탄의 탄도가 안 좋기에 출력이 약한 CH-46 씨 나이트에만 탑재한다.

참고로 SH-3수상기비행정처럼 물 위에서 이착수를 할 수 있었듯이, CH-46과 CH-47의 경우에도 물 위에서의 이착수가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고 한다. 다만 SH-3처럼 플로트와 활주형 선체 형태의 동체를 지니지는 않았기 때문에(플로트나 활주형 선체 형태의 동체는 공기저항을 키우기 때문에 공기역학적인 불리함을 감수해야 할 필요성을 만들기 때문이다.), 그 이착수 능력은 어디까지나 물 위에서의 불시착을 위해 준비된 것에 가까운 제한적인 수준으로 국한된다고 한다.

3. 기타

40명 규모의 여객 헬리콥터로 개조된 적이 있는데 추락하여 세계에서 헬리콥터 사고로 가장 많이 죽은 사례로 꼽혔다. Mi-26CH-53이 등장하기 전까지.

오사마 빈 라덴을 사살한 넵튠 스피어 작전에도 2대가 동원되었다. 현장에서는 스텔스 블랙호크의 잔해가 발견되었는데, 이것도 파키스탄의 레이더에 안 걸렸으니 나이트스토커(160특수작전 항공연대) 전용 스텔스 치누크가 존재할 가능성이 있다.

2011년 8월 7일, 테러와의 전쟁이 진행중인 아프가니스탄에서 NATO소속의 치누크가 작전 수행 중 이륙 직전 탈레반RPG를 맞고 추락해 38명의 사상자를 냈다. 단일사건으로는 최대 규모. 게다가 이 중에는 데브그루(devgru) 대원들도 포함되어 있다. 기사

올림픽대교 관련 공사 도중 치누크가 떨어지는 사고 장면이 영상으로 기록되었다.

아이 앰 어 히어로에서 자위대 소속의 치누크 편대가 딱 한번등장 한다.

하야테처럼!에서 산젠인 가문의 전용기로 등장한다.

론 서바이버에서 구조대로 등장한다.

재난 발생시 육군 소속 치누크 헬기가 대응으로 나서는 경우도 적지 않다. 대형 화재의 진화나 고립된 사람들의 구출 등 극히 드문 경우지만 민간 분야에도 꽤나 다재다능하게 쓰이고 있다.

4. 바리에이션

모든 제식명은 미군 기준이다.

  • CH-47A : 초기 생산형 치누크. 라이코밍 T55-L-5 엔진(2200shp) 2기 장착. 생산중 T55-L-7(2650shp)와 7C(2850shp)로 개량되었다. 최대 총중량 33000파운드(15000kg). 1962년에 미군에 최초로 인도되었다. 총 349대 생산.

참고로 A형 초도기는 2012년 기준으로 재조립 및 개수 중이며 2012년 말 다시 아프가니스탄으로 투입될 예정이라고 한다.

  • ACH-47A : Armed/Armored 건십 치누크로 개발된 형식으로, Guns A Go-Go라 불린 모델이다. 4대의 CH-47A형이 보잉 버톨에서 개조되어 베트남전에서 테스트를 받았는데, 장비와 운용 보급 문제 그리고 외부에 장착했던 20mm 총열이 튕겨져나가서 로터를 박살내 헬리콥터 1대가 추락하는 사고 등으로 1대만이 남겨졌다. 그후 프로그램 개발이 중단되어 취소되었다. 무장운용은 보통 다음과 같이 운용되었다.
    • 5정의 M60DM2HB 1정
    • 2정의 M24A1 20mm 기관포, XM159B/C 2.75"(70mm) 로켓런쳐 혹은 M18/M18A1 미니건 포드:외부 하드포인트 측면에 20mm 기관포를 거치
    • M75 40mm 유탄발사기:헬기 전방부
...아마도 대량 배치되었으면 희대의 삽질로 남았을거다. 베트콩 잡는다고 근접했다간 사실상 날아다니는 관짝. 전술 되었듯 자기가 쏜 기관포탄에 맞아 추락할 정도면 이미 신뢰성에 대해 말 다 된 거나 다름없고....
  • CH-47B : 라이코밍 T55-L-7C 엔진 장착. 로터 블레이드의 디자인을 변경하고, 리어 램프와 동체의 모양을 다듬은 모델. 2개의 M60D를 도어에 부착하거나 램프도어에 1개의 M60D를 운용하였다. 소수의 CH-47B는 네이팜 탄이나 최루탄을 투하할수 있도록 개조 되었다. 이 모델부터 호이스트와 Cargo Hook이 장착되었는데, Pipe Smoke라는 고장난 항공기를 들고 오는 임무에 투입되었다. 108기 생산.
  • CH-47C : 더욱 큰 힘을 낼 수 있게 엔진과 트랜스미션이 개량되었다. 엔진이 라이코밍 T55-L-11(3750shp)로 바뀌면서, 최대 총중량 45000파운드(21000kg)으로 탑재량이 더욱 늘었다. 그외에 피치를 안정화시켜주는 장비가 장착되었다.
  • CH-47D : 엔진이 T55-L-712(출력은 CH-47C와 동일하나 연비가 개선됨.현재는 T55-GA-714A도 사용가능)으로 개량. 트리플 훅 카고 시스템이 채용되어 26000파운드[6]의 짐을 싣을 수 있다. 에비오닉스도 개량되어 GPS가 가능한 전자식으로 개량되었다. 미군의 모든 치누크는 D형으로 개조되었다. 영국, 싱가포르, 그리스, 대만이 D형을 사용중이다. 우리나라는 D형에서 연료 탱크의 크기를 늘려 항속거리를 증가시킨 롱레인지 치누크 또한 도입하여 사용중이며, 2014년 주한미군의 치누크가 모두 F형으로 교체되면서 D형이 퇴역하였고 이 퇴역한 기체들을 우리나라 육군 및 공군이 인수받아 사용중이다.
  • CH-47F : 2001년에 제안된 치누크의 최신 개량버전이다. 치누크의 수명을 2030년 이후까지 개량하기 위해 엔진을 T55-GA-714A(4878shp)로 변경되고, 기골의 체결에 대해 재설계가 이루어저 적은 부품으로 같은 효과를 내게 되어 더 튼튼해지고 가벼워졌다. 에비오닉스 또한 개량되어 완전 디지털의 글라스 콕핏[7]으로 대체되고, 조종 계통 또한 디지털화 하였다. 이 개량으로 진동과 소음이 줄어들고, 수리 및 정비소요에 대한 개량으로 정비 시간과 소모 비용이 줄어들었다. 이 개량으로 21000파운드의 짐을 싣고 175노트(282km)이상을 낼 수 있다. 또한 생존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대적외선 대응체제(열추적 미사일에 대응하기 위한 장비)와 레이저 및 레이더 경고 시스템이 장착된다. 현재 미군은 48대를 생산하였고, 191대(24대는 옵션)의 계약을 체결하였다. 또한 네덜란드와 캐나다가 도입을 확정하였다.
  • MH-47D : 미 육군 특수전 사령부의 주문으로 개발된 모델이다. 이 형식은 공중급유용 붐이 장착되어 장거리 침투가 가능하고, 패스트로프가 가능하도록 램프도어가 개량되었다. 12대가 160 특수작전 항공연대에 배치되었는데, 각각 6대의 CH-47A와 CH-47C에서 개조되었다.
  • MH-47E : 미 육군 특수전 사령부가 현재 사용하는 모델로 모두 26대가 CH-47C에서 개조되었다. MH-47E는 MH-47D와 비슷한데, 큰 차이점은 바로 TF/TA(지형추적/회피) 레이더와 FLIR이 장착되어 악천후의 야간에서도 초저공 침투가 가능하다. 또한 자체 연료 탱크를 더욱 증가시켜 항속거리를 연장시켰다. 1995년에 영국은 8대의 치누크 HC.3를 주문했는데, MH-47E의 저가형 버젼이다.
  • MH-47G : 현재 제안된 최신 개량버전의 특수전용 치누크. E와 비슷하나, CH-47F에서 사용되는 디지털 콕핏 시스템으로 개량이 제안되었다. 현재 주한미군에도 배치되어 있다.

  • HH-47 : MH-47G를 기본으로 하여 미 공군의 차기 탐색구조 헬리콥터 사업인 CSAR-X에서 보잉이 제안한 기종이다. 보잉이 여기서 계약을 따 냈는데, 상대 업체에서 딴지를 걸어서 미국의 회계감사국이 재입찰을 요구했다. 보잉 안습...
  • 그외 기타형식
    • CH-47J : CH-47D형을 일본 가와사키 중공업에서 면허 생산한 자위대용 치누크. 항공자위대와 육상자위대에서 도입하였다.
    • CH-47JA : 롱레인지 치누크. 카와사키에서 면허생산.
    • CH-47SD(Super D) : CH-47D의 개량형 중 하나로 기존 D형보다 대형의 연료 탱크를 장착하여 항속거리를 늘리고, 적재량이 향상된 버젼으로 현재 대만육군과 싱가폴육군에서 운용중이다. 우리나라 육군의 CH-47LR 및 공군의 HH-47D와 미육군의 MH-47E 등도 CH-47SD의 파생형이다.
      • CH-47LR : SD형을 기본으로 TF/TA 레이더와 FLIR을 장착하여 야간침투가 가능하도록 만든 형식.
      • HH-47D : 대한민국 공군에서 도입한 탐색 구조용 치누크.
    • CH-47DG : CH-47C의 개량형으로 현재 그리스 육군이 운용중이다.
    • CH-147 : 캐나다군의 치누크로 탑재 엔진이 기존 치누크와 다르다.
    • Chinook HC.Mk1 : 영국 공군 전용 C형으로 에비오닉스 시스템이 기존 치누크와 다르다.
    • Model 234 : 민수용 모델이다. 장거리형인 LR과 극장거리형인 ER이 있다.

5. 운용 국가

미국 및 미국의 동맹국이 거의 운용한다고 보면 된다. 다만 이스라엘CH-53이 더욱 적합하다고 판단하여 CH-47을 채택하지 않았고, 독일 역시 CH-53을 운용하고 있다.

아시아에서는 한국, 일본, 싱가폴이 운용중이고 베트남은 공산화 이후, 미군이 남베트남에 공여한 기체중 남은 것들을 사용하기도 했다. 중국은 민용항공총국이 1개월간 시범운용한 적이 있다.

중동 지역에서는 아랍 에미리트오만이 운용하고 있다. 아프리카에서는 이집트모로코가 운용하고, 의외로 리비아도 치누크를 현역으로 운용하는데 대부분 아구스타 웨스트랜드 사의 전신인 엘리코떼리 메리디오날리(Elicotteri Meridionali)사가 라이센스 생산한 C형으로 토요타 전쟁 당시 차드 북부 우조(Aozou)에 있는 마을에 공중강습작전을 펼치기도 했다.

5.1. 국군 중고 기체 도입 논란

2017년 9월 2014년에 도입한 14대의 치누크의 중고구입이 문제가 있다는 기사가 나왔다. 이철희 의원이 국정감사중 보도자료로 낸 것을 JTBC에서 단독으로 보도한것.조금 있다 다른 언론들도 복붙 수준으로 냈다 자세한 것은 CH-47 중고 도입 논란 문서 참조

이 주제는 JTBC 뉴스룸/논란 및 사건사고 문서에서도 다뤄지고 있으니 참고하면 좋을 듯 하다.

6. 문화공간(카페) 시누크

충남 아산시에 한 용자가 100% 수작업으로 시누크 헬리콥터를 만들어 카페로 운영 중이다.# 설계도조차 없이 프라모델을 만들어 보며 구조를 파악해 직접 모든 자재를 입수하고 혼자 힘으로 만들었다고 한다. 이로 인해 완성하는데 10여 년이 걸렸다고 한다.이 카페 치누크의 제작자는 원래 음악을 하던 사람으로, 작업실을 만들려고 구상 중이었는데 때마침 하늘을 날아가던 시누크의 위용에 감명을 받아 "앗 저거다" 했다고 한다.

카페의 주소는 아산시 음봉면 신수리 아산온천로 270. 아산온천 구역으로 가는 길목에 있다.

지나가던 미 공군이 항공 정찰중에 우연히 발견하여 추락/불시착한 신원 미상의 아군기로 오인하고 방문한 것이 대외적으로 널리 알려진 계기가 되었다.

2002년, 미 공군이 선정한 최고의 시누크로 선정되었으며 미 공군사령관의 훈장이 수여되기도 하였다.

참고로 모양만 똑같은 것이고 당연히 실제 시누크보다는 훨씬 크다. 그리고 지금은 사람이 거의 없다......내부 사진이 있는 기사

7. 대중문화

커맨드 앤 컨커 레드얼럿2에서 연합군의 수송 헬리콥터인 '나이트호크'는 치누크와 디자인이 비슷하다. 의외로 치누크는 타돈과 레드얼럿1 부터 등장했으며 커맨드 앤 컨커 제너럴에는 치누크가 일꾼 유닛으로 등장했다. 그리고 헬릭스를 타고 온 중국군 블랙 로터스에게 "유얼 스몰 치누크" 소릴 듣는다(..)

컴뱃 치누크는 보병의 내부사격이 가능한 날아다니는 벙커다!

메탈슬러그 시리즈하이두의 모델이기도 하다.

단간론파 3 -The End of 키보가미네 학원- 미래편에서 미래기관 소속의 수송헬기로 나오며 1화에서 주인공이자 미래기관 소속 간부인 나에기 마코토를 수송헬기로 미래기관 본부로 호송한다. 이때 양쪽에 AH-64 아파치 전투 헬리콥터가 나에기가 탄 수송헬기를 호위하는게 압권.

타임 크라이시스 2에서 나오는데 하나는 챕터 2 열차 추격전에서 네오 사이버 다인사 소속 수송헬기로 나와 주인공들이 보는 앞에서 기차에 실린 인공위성을 빼간다 그리고 마지막 챕터에서 VSSE 소속 구조헬기로 나와 최종보스를 무찌른 주인공들을 구조한다.

퍼시픽 림에서 V-50 점프호크라는 이름으로 등장한다. 예거를 전투지역으로 수송하는 역할을 하는데, 수십대의 치누크가 1000톤이 넘는 예거를 들어올리는 장면이 압권이다.

FPS 게임인 워록에서 탑승 장비로 등장한다.


  1. [1] 대형 로터 2개를 직렬로 배치하고 로터를 반대로 회전하여 토크를 억제하는 구조이다. 이러한 구조는 일반적인 헬리콥터에서의 테일로터에 낭비되는 힘을 온전히 비행에 쓸 수 있다.
  2. [2] 덧붙여 북미의 록키 산지에서 발생하는 현상을 치누크라고도 하는데, 이 바람의 이름도 CH-47과 마찬가지로 치누크 부족에서 나온 명칭이다.
  3. [3] 이 경우는 아메리카 원주민 추장의 이름이라 여전히 관련이 있긴 하다. 아예 북미 원주민들과 관계없는 이름을 고르라면 이 치누크의 형제 격인 CH-46 '시 나이트'가 있다.
  4. [4] 심지어는 F-15도 들어올린다. 비록 지금은 Mi-26 HALO에 밀려 빛을 보지 못하지만 서방제 세번째의 헬리콥터-첫번째는 CH-54/S-64 스카이크레인(우리나라 산림청에서도 운용 중), 두번째는 CH-53인 만큼 심지어는 치누크가 치누크를 들고 운송하는 사례도 있다.아프간에서는 추락한 'AH-64 아파치 를 들어올려 회수한 적도 있다.
  5. [5] 올림픽대교 조형물 설치작업 때 치누크 1대가 추락한 사고도 있었다. 육군 CH-47 올림픽대교 추락 사고 문서 참고 바람.
  6. [6] M198 곡사포를 슬링으로 바닥에 매달고 30발의 탄약, 11명의 포반을 싣고 250km로 날아간다
  7. [7] 아날로그 계기가 없이 CRT, 또는 LCD등으로 모든 계기를 표시하는 조종석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80.44ms)